“계주가 곗돈 5억원 들고 잠적”…경찰 수사

Spread the love


서울 영등포에서 계모임을 운영하던 70대가 곗돈 오후 학원에 들고 잠적했던 고소장이 접수 돼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일어난 살 김모씨는 2016년부터 동네에서 계모임 두 개를 운영했고 피해자 20여 명이 넘는 것으로 파악되었습니다 경찰은 개조 김 씨를 추적하는 한편 피해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조사하고 있습니다
서울 영등포에서 ‘계’ 모임을 운영하던 70대가 곗돈 5억 원을 들고 잠적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71살 김모 씨는 2016년부터 동네에서 계 모임 2개를 운영했고 피해자들은 20여 명이 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경찰은 계주 김 씨를 추적하는 한편, 피해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조사하고 있습니다.

📢 JTBC유튜브 구독하기 (http://bitly.kr/5p)
✍ JTBC유튜브 커뮤니티 (http://bitly.kr/B9s)

▶ 기사 전문 (http://bit.ly/2R1NEal)
▶ 뉴스룸 다시보기 (http://bit.ly/2KLt2QA)

▶ 공식 홈페이지 http://news.jtbc.co.kr
▶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tbcnews
▶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JTBC_news

방송사 : JTBC (http://www.jtbc.co.kr)

NAN, , , , , , , , , ,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