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하인드 뉴스] ‘심재철 논란’에 소환된 이석기…한국당 반발

Spread the love


예 비하인드 뉴스를 시작하겠습니다 박성태 기자가 추석 연휴에이어서 추가를가 있어서 오늘 주말 뉴스 룸에서 비하인드뉴스 전해지는 안지현 기자가 사진 좀 나오셔서 어서 오세요 예 잘 부탁합니다 침대 철과 이석기 오늘 두 개니까 좀 보다 덜 하시는 건 아니시겠죠 오늘 두 사람 이름이 화 자야 되겠습니다 이름이 함께걸어 온다는데 바로 문희상 국회의장의 언급에서 비롯 된 겁니다 김성태 원내대표 자유한국당 30명이 일을 하니 방문하면서 지난 21일 심재철 의원 했는데 문이 장이 이게 동의해 줬다면 자유한국당 이해하기 한 겁니다 예 그런데 문장이이 자리에서 이석기 압수수색 했다 그러니까 어쩔 수 없었다 이런 식으로 해명하면서 한국당 의원들이 더욱 반발의 강도 같은게 있었다고 들었습니다 한마디로 말해서 국가를 정복하기 위한 업무 혐의로 검찰에 압수 수색을 담글까 정기국회 기간에 국정감사 납품 의정활동에 일하러를 같이 비교 했던 것은 전 침대 안 밀립니다 그러니까 5년 전 이석기 압수수색 할 때는 내란예비음모 혐의로 국정원이 나서서 압수수색을 했고 이번에 심재철 의원 할 경우에는 정보를 무단열람 하고 일출 아 그래요 근데 이에 대해서 국감을 앞두고 사실상 정상적인 의정활동인데 지나친 야당 탄압이라고 주장한 자유한국당 하고 정부 좀 자세하게 빠져본 뭐가 있긴 있습니다 근데 문 회장이 아픈 건가요 그 권한이 없이 날 갔다가 보니까 권한 자체가 없었습니다 같은 경우에는 현행범을 제외하고는 국회 동의 절차가 필요한데요 하지만에 대해서는 국회가 아무런 권한이 없습니다 할 수 있는데요 사무처가 과거의 내린 자료에도 이같은 사실이 분명히 있습니다 예 국회의장 돈은 국회사무총장에 사전 보구나 생일상에 해당하지 않는다 이렇게 명시되어 있고요 예 그러니까 승인은 필요하지만 승인은 필요 없지만 달래강 아프세요 없어 국회의장에게 통보 하는 겁니다 예 그러면 저녁에 보고 만졌다 이런 얘기는 해놨습니다 당일 날 보고 했는데 그 때문에 의자 의자 따르면 내가 아니다 이렇게 화를 냈다고 합니다 그런 권한 자체가 없었던 건데 그렇겠죠 한국땅에 항의 방문 후에 입장 표명을 했습니다 국회를 대표하는 국회의장으로 써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이렇게 얘기하면서 행정부의 판단과 집행과정에 최소한의 제도적인 절차가 미리 하다면 여야를 떠나서 모두 함께 개선하겠다 이런 입장을 밝혀 예
오늘 국회에서는 두 사람의 이름이 함께 거론됐는데 바로 문희상 국회의장의 언급에서 비롯된 겁니다.

발단이 된 건 김성태 원내대표를 비롯해 자유한국당 의원 30명이 문 의장실을 항의방문하면서인데요.

검찰이 지난 21일 심재철 의원실을 압수수색했는데 문 의장이 이에 동의를 해 줬다며 자유한국당이 이에 항의한 겁니다.

그런데 문 의장이 “이 자리에서 이석기 전 의원 때도 압수수색했다. 그러니까 어쩔 수 없었다”이런 취지로 해명을 하면서 한국당 의원들이 더욱 반발했습니다.

#안지현기자 #비하인드키워드 #청와대업무추진비논란

📢 JTBC유튜브 구독하기 (http://bitly.kr/5p)
✍ JTBC유튜브 커뮤니티 (http://bitly.kr/B9s)

▶ 기사 전문 (http://bit.ly/2R161Mx)
▶ 뉴스룸 다시보기 (http://bit.ly/2KLt2QA)

▶ 공식 홈페이지 http://news.jtbc.co.kr
▶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tbcnews
▶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JTBC_news

방송사 : JTBC (http://www.jtbc.co.kr)

NAN, , , , , , , , , , , , , , , , , , , , , , , ,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